인사말

GREETINGS

1980년대 초반부터 주택사업을 시작했습니다.
35년이 넘는 시간이 흐르는 동안 우미는 주택사업을 넘어
건축, 토목, 플랜트 등 건설사업 전 방위에서 영역을 넓혀왔습니다.
건실한 종합건설사로 성장해오는 동안 변하지 않은 것은
멀리 보며 진심을 다해 짓겠다는 마음가짐이었습니다.

건축물이 한 번 자리하면 고객의 삶과 밀접한 관계를 맺고
오래도록 머문다는 것을 누구보다 잘 알기에,
우미는 무한책임을 갖고 뜨거운 노력을 이어왔습니다.
'설계에는 정성을, 기술에는 완벽을, 고객에게는 만족을'
이 모든 것을 달성하고자 우미의 구성원들은 하나되어 땀 흘렸습니다.

이제 우미는 미래를 향해 나아갑니다.

뛰어난 시공 능력과 탄탄한 재무 역량을
바탕으로 더 나은 공간의 가치를 창조하는 리더,
종합 부동산회사로서 힘찬 발걸음을 내딛습니다.

신뢰가 최우선이라는 초심을 지키며
미래의 도시를 개발하고 보완하겠습니다.
건축이라는 하드웨어에 공간 서비스라는
소프트웨어를 접목해 고객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겠습니다.
사회로부터 사랑과 신뢰를 받고, 고객의 내일을 함께 열어가는
종합 부동산회사로 거듭나겠습니다.